Skip to content
   

Shahriston Pass, Tajikistan 2009

내게 능력 주시는 자 안에서
내가 모든 것을 할 수 있느리라
빌 4:13
이란 (Iran)
2010.01.12 01:50

farewell Iran, heading to Turkey

댓글 50조회 수 66047추천 수 0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모두 2010년으로의 새로운 힘찬 출발을 하셨는지요?

저는 날씨는 무지 추운 지역에서 2010년의 새해를 맞았으나

이란사람들 마음의 온기로 따뜻하고 즐겁게 시작 할 수 있었어요.

30일 동안 한 번도 숙박시설을 이용하지 않았으면서 3~4일에 한 번씩은 꼭

‘따뜻한 물’로 샤워를 할 수 있었거든요.^^

인심이나 정은 동 아시아에나 많은 줄 알았는데 이란이 앞서면 앞섰지 절대 뒤처지지 않습니다.

빨리 여행기로 이란사람들의 인심을 보여드리고 싶으나 아직은 그럴 수 없네요.

아래의 몇 장 안 되는 사진이나마 먼저 나눠요.


테헤란에서 프랑스 친구들 위베르와 카림을 잠시 만났다가 루트가 또 달라져서 헤어졌다가

어제 타브리즈에서 다시 만났습니다. 요번에도 교통을 이용하지 않는다는 이유로요.ㅋ

카스피해안으로 넘어 갔다가 아제르바이잔과의 국경도시 Astara에서 다시 서쪽으로 틀어서

아르다빌, 타브리즈 그리고 어제 밤에 이란의 마지막 도시가 될 오루미예(Orumiyeh)에

도착하였어요.


제가 이란에 머무는 동안 반정부 시위도 있었고 나라가 시끄럽기는 했는데

그래서 더욱 이란 국민의 소리를 많이 들을 수도 있었어요.

기자로 오해 받아 경찰서에도 몇 번 방문해서 조사 받았고요.ㅋ


이란 정부를 지지하는 사람, 그렇지 않는 사람으로 심하게 나눠지는데

이슬람 종교로 나라를 통치하다 보니 제한되는 것이 많고 불편한 것이 많은 가 봐요.

중국처럼 몇몇 해외 인터넷 사이트들은 막아놨고 정부에서 운영하는 5개의 방송사 외에

위성을 달아서 해외 채널 보는 것은 금지 됐고 여자들의 두건 필수, 전국 음주 금지 등등.

북한이랑 다를 것 없는 공산주의에 눈가림하는 독제정치라고 몇몇 사람들이 그러더라고요.


그런데 한편 거지가 없을 정도로 정부에서 서민들에게 많은 혜택을 주더라고요.

기름은 정부에서 90%를 지원해줘서 경유 1리터에 20원도 안하고 빵, 전기, 대중교통 등등

생활필수품은 거의 거저 구입할 수 있습니다.

반정부 시위 하는 사람은 잘사는 사람들만 그런다고 시내를 보여주면서

이유를 설명해줄 테니 자기 말을 들어보라는 서민도 만나 봤었습니다.


아무튼 정말 새롭고 신기한 것들이 많은 나라에요.


내일 이란 비자 30일 만료되는 날이라 이제 터키로 넘어갑니다.

이라크와 시리아 국경을 따라 나라가 없는 투르크 민족이 대부분인 지역을 통과해서

지중해에 빨리 도착해서 반팔 활보할 날을 꿈꾸고 있어요.^^

영하 1~20도를 웃도는 고지에서 캠핑하자니 입 돌아갈까 무섭네요.ㅋ

추위에 적응되긴 했지만 텐트 안에 있는 물도 얼 종도니깐 아침에 일어나기가 정말 괴롭거든요.


그럼 다음 소식은 터키에서 전하도록 할게요.^^


Khodahafez!




  • ?
    1등 2010.01.12 02:05

    1등 ㅠㅠ 

    건강 잘 챙기세요~

  • ?
    2등 2010.01.12 03:46
     2~~~~~~~
  • ?
    3등 2010.01.12 09:02

     뜻  깊은 여행기 잘 읽고 있습니다 ^^

    터키편도 기다리고 있겠습니다

    건강 조심하시고 ~~ 샬롬

     

  • ?
    Yeon 2010.01.12 09:05

    새로운 소식 참 반갑네요...^^  혹시나 하고 들어왔는데 .....

     추위에 대단하시네요.. 전에 중국에서 넘 더워서 우산달면서까지 라이딩하는 모습 읽었는데 지금은 추운곳에서 지낸다니..암튼 멋지십니다...사진 잘보고 소식 넘 반갑고 즐거웠읍니다,....

     

  • ?
    아라하 2010.01.12 09:20

     Nwe-zealand ㅇ에서너무 잘보고있습니다.

    찰이  화이팅..........

  • ?
    해비수 2010.01.12 10:41

     터키를 가면 좀더 편리한 생활을 할 수 있으시겠네요...

    그러고 보니 터키로 가면 지중해가 가까우니 추위는 덜하겠습니다.

    지금 까지 이란이야기 잘 봤습니다. ^^

  • ?
    2010.01.13 06:15
     제가 알기로는 이란보다 터키가 더 추워요. 특히 쿠르드족이 거주하는 동부터키 지역은 중동지역에서 가장 추운지역이에요. 하지만 흑해 쪽으로 빠지면 날씨가 겨울에도 따뜻합니다. 그쪽에 휴양지들도 많고...
  • profile
    찰리 2010.02.05 15:08

    유럽으로 갈 수록 빈곤 자전거 여행자에겐 오히려 힘들어지는 것 같아요.

    이란도 추웠는데 터키는 더 춥네요.^^;;

    터키 남부의 지중해는 그래도 밤에도 +1 아니면 +2도 정도 됐었는데

    엇그제 터키 서부 에게 해를 달리는데 물을 마시려고 하는데 얼어버렸더라고요.

    흑해면 지중해나 에게해보다 더 추울 것 같은데요?

    터키 서부로 갈 수록 중동의 인심도 슬슬 사라져서 1월에 정말 춥습니다.^^

     

     

  • ?
    달도밝고 2010.01.12 14:38

     새해 건강하시구요..

     

    터키 넘어가서두 다시한번 건강챙기구요.. 

  • ?
    똘이장군 2010.01.12 15:12
     오~ 간만이예요! 반가워요~~~~
  • ?
    들락 2010.01.12 21:45

    여긴 필리핀 에서도 챨리님의 소식이 기쁨이 되는 군요.

    챨리님, 항ㅎ~상!  기쁨 충만!!

    새해에도 더욱 잘 달리세요.

    이란 사람들의 친절의 소식도 듣고 싶네요.

    하여간, 건강하시고, 님과 아름다운 동행되시길...^^

     

  • ?
    eunji 2010.01.12 22:28

    요즘 정말 정말 날씨가 춥던데,

    눈도 많이 오고.

    아무쪼록 몸 잘 챙기시구요.

    감기조심하세요~ 

  • ?
    비타민 2010.01.12 22:54

    사진속 찰리님과 깜순이 모습이 말이 아니네요..^^;;;

    위..사진에 꿰맨 옷이 찰리님 바지 인가요.?? 가족들이 보시면 맘이 짠~할것 같아요..

    긴~~~여행을 하시면서 그 곳 상황에 따라 식사도 행색도 여의치 안으시겠지만..맛있는거 많이

    찾아드시고 옷도 따뜻하게 입으세요..

    추운 이란에서의 여정도 끝나네요..낮선 곳의 또다른 시작 건강히 아무탈없이 잘 하시길 바랄께요..

                            찰. 리. 깜. 순. 이. 화. 이. 팅 

  • profile
    찰리 2010.02.05 15:13

    ㅋㅋ 제 바지 맞아요. 워낙 편한 바지라.. 빨면 또 금방 말라요!ㅎㅎ

    여행하면서 새로 사는 것보단 사용하던거 고쳐쓰는 걸 좋아하게 되었어요.

    다 저의 친구가 된 것 같아요.^^

    응원 감사드려요!

  • ?
    크리샤인 2010.01.13 02:25

     안녕하세요 찰리님.

     

    천안 선두체육관 관장이에요.

     

    기억하실런지.. 오래전 엽서도 보내주셔서 잘 받았는데..

     

     

    약간의 현금과 불법 CCM CD도 보내드렸는데 받아보셨는지요..  벌써 한참 전이네요.

     

     

    합기도 체육관 사진이 이렇게 글을 남기게 만드네요.

     

    대한합기도협회 체육관이 이란에도 있네요. ㅋㅋ

     

     

    반가운 사진 잘봤구요..

     

     

    케이블 TV에서 여행하시는 모습 반갑게 잘봤습니다.

     

    생각보다 목소리가 고음이시더라구요. 저도 그런데 ㅋ

     

     

    건강히 여행하시는 것 만으로도 하나님의 은혜라고 생각합니다.

     

    귀국하시는 그날까지 꼭 건강하세요.

     

     

    또 글남길께요. 

  • profile
    찰리 2010.02.05 15:36

    크리샤인님 안녕하세요,

    제가 정신 없이 달리느라 답변 드리는 것을 깜빡 한 것 같네요.ㅋ

    우편물은 인도 다질링 친구들에게 잘 전달 되었어요.

    친구들이 무지 좋아라 하였답니다.^^

    저도 방송을 드디어 보았는데 저도 깜짝 놀랐어요.

    보통 보다 더 고음으로 나온 것 같아서요.

    첫편 보자니 닭살 돋더라고요.ㅋㅋ

    천안의 합기도 채육관이였군요!

    제가 군대에서 배운 야매 태권도 말고는 도장 다니면서 배워본게 합기도장이였는데.ㅎㅎ

    이란에서도 똑 같이 준비운동하고 낙법도 준비운동으로 하더라고요.

    저도 무지 반가웠어요.^^

    늘 응원 감사드립니다!^^

  • ?
    Henry 2010.01.13 10:40

    일때문에 한동안 멀리 떨어져 있어서 이곳을 들어와볼 시간이 없었습니다.  너무 오랜만에 들어왔네요.

    사진과 소식을 돌아보지 못한 것도 너무 많군요.무사히 잘 진행되고 있어서 다행이고, 내내 건강하길 바랍니다.

    지금부터는 자주 들어오겠습니다. 송

  • profile
    찰리 2010.02.05 15:40

    아직까진 관둬야 할 이유 하나도 못 찾았어요.

    계속 이대로 가다보면 언젠간 한국에 도착 할 수 있을 것 같아요.ㅋ

    아, Khan 사장님은 한국에서 일 잘 치루고 방글라데시로 잘 돌아가셨는지요?^^

  • ?
    ejf3 2010.01.13 10:58

    잘봤습니다....

    언제나 건강하시길바랍니다....

     

     

    근데 챨리님이 어느케이블에 나왔지요??????????????

  • profile
    찰리 2010.02.05 15:38

    여행TV 라고 있어요.^^;

    옆에 게시판 보시면 다시보기 링크가 올려져 있는 것 보실 수 있을거에요.^^

  • ?
    아또 2010.01.13 17:05

     항상 여행기 잘 보고 있습니다.

    건강하시고 타지에서 항상 몸조심하세요^^

    화이팅^^ 

  • ?
    lovelylife 2010.01.13 23:32

     엊그제 하얼빈을 갔다왔는데

    영하35도 모든거리가 얼음이더라~ㅎㅎ

    한국에 오니 영하15도 완전 봄날씨더라 ㅋㅋ

    영하20도 정도면 아이스크림 하나 깨물면서 열심히 달료~

    너무 추우면 바이러스가 없어서 감기도 안걸린다지

    건강조심하고 화이팅!!!

  • profile
    찰리 2010.02.05 15:42

    영하 35도에서 24시간 밖에 있진 않을 거 아니야. 캠핑도 안 할 것이고.ㅋ

    암튼 약간의 위로도 안 됐어~ㅋㅋㅋ 그래도 추운날 여행 하는 것도 나름 괜찮더라고.

    비수기라 싸지 모기 없지 더위 때문에 잠 못 이루는 날 없지..ㅋ

    형도 브라질 출장 잘 다녀오고~

  • ?
    aaatm 2010.01.14 03:51

    자전거로 세계 여행을 떠난 분들의 여행기를 몇 분 것들 보고 있습니다.

     

    개인적인 생각이지만 그 가운데 찰리님께서 가장 잘 생기셨습니다. (참고로 전 남자, 호모 아님 ㅡㅡ;)

     

    처음에는 김태우가 생각이 나더니 지금 사진은 박용하랑 비슷하다는 느낌이 드네요.

     

    웃을 때 참으로 선하다는 느낌이 들어 좋습니다.

     

    참한 교인이라서인가요? (전 개신교 엄청 싫어합니다. '예수천국 불신지옥' 이런 거 경멸합니다.)

     

    아마 잘 생기셔서 주위 사람들이 호감을 갖고 잘 도와주는 것이 아닌가 생각해 봅니다.

     

    처음 사진에서는 풋풋해 보이시더니 지금은 믿음직해 보이네요.

     

     

    다른 여행기 올리시는 분들께서는 개인적인 생각이니 너무 서운해 않길 바랍니다.^^;

  • profile
    찰리 2010.02.05 15:45

    우쨔뜬 칭찬 맞죠?ㅋㅋ 감사합니다.

    동아시아랑 점점 떨어질 수록 눈 찢어진 사람은 그냥 먼 아시아에서 왔구나로 밖에 안 봐요.ㅋ

    잘생겼다 못생겼다 어떻게 생겼다는 문화는 서쪽으로 갈 수록 많이 사라지고요.ㅋ

     

  • ?
    aaatm 2010.01.14 03:57

    그런데 슈발베 마라톤 타이어는 어느 정도 갔을 때 갈게 되나요?

     

    저도 지금 마라톤 타이어를 쓰는데 타이어를 얼른 바꾸고 싶은 생각이 있거든요.ㅋㅋㅋ

     

    하지만 다 닳기 전에는 바꾸지 않으리라 다짐을 해서...

     

    지금 한 2천 km 정도 탔는데 살짝 튀어나온 트레드만 닳고 나머진 그대로랍니다.ㅡㅡ;

     

    물론 전 짐을 싣지 않았으니 더 안 닳겠고, 찰리님 타이어는 조금 더 빨리 닳겠죠.

     

    혹시 다른 타이어를 써보고 싶으시면 마라톤 플러스를 권합니다.

     

    더 내구성이 좋다고 하네요.ㅡㅡ; 

     

     

  • profile
    찰리 2010.02.05 15:48

    Plus가 아무래도 더 좋겠죠?

    저는 가격대비 마라톤 기본에 엄청 만족해요.

    뒷타이어는 만키로에 갈았고 앞타이어로는 방콕서부터 지금까지 쭉 타서

    1만5천km 정도 달린 것 같아요. 원래 1만 5천이 수명이라고 다른 여행자에게 들은 것 같아요.

    그런데 상태가 별로 안 좋아지긴 했는지 가벼운 충격에도 펑크가 나곤 하네요.

    유럽가서 바꾸던지 해야 할 것 같아요.^^

  • ?
    박시원 2010.01.14 13:25

     이란정보는 많이없던데 정말 아시아 분위기가 나면서 뭔가 ... 알수없는

    기분 편안한 분위기가 나네요

    이란분들이 그렇게 친절하고 좋으신가요?

    점점 땡기는데요.

    땡기는 사진들 정말 재밌어요.

    찰리님의 여행기는 모조리 읽다가 어느순간 더디게 안올라오다

    오랜만에 업데이트 되있는걸 보니 정말 반갑네요

    그리고 무사히 잘 계시는거 보면 정말기쁘기도 하고 대견하기도 하구요.

    여자라서 혼자 저렇게 텐트치고 자는 모습을보면 남자의 특혜같기도 하구요,

    20대 여자의 몸으로 텐트는 위험이겠죠?

     

  • ?
    찰리팬 2010.01.14 23:18

     두달정도 유럽여행을 마친 친구가 그러더군요...

    이탈리아에서 만난 20대 여자인분이 찰리님처럼 텐트를 가지고 자전거여행하더라고요~~

    정말 대단해 보이긴하지만 후미진곳에서 혼자 잠을 이뤄야하기에 아찔했었던적도 많았다고...

    잘 생각하시고 여행하셔야할듯요~~

  • ?
    박시원 2010.01.28 11:26

    20대 여자분 정말 간을 내놓고 다니시나봐요.

    정말 찰리님 여행기봐도 무척 힘들어 보이는데...

    텐트 여행이 말이 쉽지..

    실상 상상만 해도 어려워 보이거든요

    남자랑 같이 텐트로 생활하던지,...!

    다음세상에 태어나면 남자로 태어나든지 !  해서

    찰리님과 같은 생활을 하며 살아 가야겠어요.

    잘 알려주셔  매우 감사드려요.

     

  • profile
    찰리 2010.02.05 15:52

    이란 정말 매력있는 나라에요.

    이란 덕에 앞으로 사회주의나 공산 국가들 많이 다녀 보고 싶어졌을 정도로요.

    정부에서 막는 자유로움을 서로서로 감싸며 사는 모습이 보였거든요.

    한비야씨 얘기도 들어보면 여자로써 이란이 엄청 좋았더라고 하시더라고요.

    어떻게 하기 나름일거에요.^^

  • ?
    방은희 2010.01.14 18:12
     터키에서는 무슨 일들이 일어날까요?
  • ?
    찰리팬 2010.01.14 23:22

    유럽여행을 마치고 다시 터키로 허니문을 떠났어요...

    비록 서로 얼굴은 모르지만 같은 하늘아래있는 친구와남편 그리고 찰리님의 즐거운 여행을 위한 기도를 올려봅니다.

    이렇게 보면 참 여행을 많이 다니는 사람들이 많은듯한데...

    저는 왜이렇게 힘들까요?ㅋㅋ

    친구는 터키를 둘러본후 그리스도 이동한다고 하네요~~

    찰리님의 다음여행지는 어디인가요?

  • profile
    찰리 2010.02.05 15:54

    앗, 저도 그리스에요.

    저는 자전거라 워낙 느리다보니 이제야 답변드리에요.^^;;

    파리에 도착해야하는 날짜가 정해져있어 그리스는 슝~ 지나가야 할 것 같아요.

    보고 싶은 섬들 많은데 참 아쉬워요,^^

  • ?
    레지나 2010.01.15 18:38

     드빙 에 글이 오랫동안 안올라와서 내심 걱정을 좀 했드랬어요. 노파심...^^

    여기 오니 최신 소식도 듣고 반갑네요. 안본 사이 얼굴에 살도 좀 찌신거 같고.

    모쪼록 건강하게 여행하시길 빌어요~

    주님의 은총이 함께 하시길. 

  • profile
    찰리 2010.02.05 15:56

    드빙에서 오셨군요! 반갑습니다~

    몸무게는 조금 줄은 것 같은데 얼굴은 왜 붓는지 모르겠어요.ㅋ

    원래 몸의 작용에 관심이 없어서 몰랐던건지 겨울에만 그런건지 저도 궁금하네요.ㅋ

    내년 겨울 되보면 알 것 같아요.ㅋㅋ

  • ?
    석이 2010.01.16 12:21

    늦은 새해인사 이제사 드립니다..

    꾸준히 자전거여행을 하시는 찰리님 새해복많이 받으세요!!

    앞으로도 몸건강히 그리고 무사히 여행을 해나가시길 진심으로 기원하겠습니다..

    터키에서의 여정 또한 잘보내시구요..^^ 

  • ?
    나용호 2010.01.17 22:56

     처음으로 글을 올립니다..

     

    멋진 사진을 허락을 안받고 퍼갈려니 마음에 걸려서 글 올리네요.

    부디 몸건강히 여행 잘 하시길 바랍니다.

     

  • ?
    해성 노은상 2010.01.18 15:17

     잘읽고 갑니다

    몸건강히 안전 여행 하세요 ^  ^* 

  • ?
    tommy 2010.01.20 19:56
     잘 일고 가요..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찌아요~~~..@@
  • ?
    Nancy 2010.01.21 09:21

    안녕하세요! 찰리님..

    낸씨와 컬리 입니당..

    이란에 계셨군요- 친한친구 한명이 이란친구인데, 저도 한번 달려보고싶네요~

    저희는 아일랜드에서 계속 지내고 있어요- 그새 우리 아가Ewan도 태어나서 이제 셋이 어디가려면 트레일러가 필요 할듯해요.

    9개월간 자전거를 못타서 몸이 근질거렸는데, 이제 다시 슬슬 타보려고 해요..

    언제 이래서 아기키우고 여기서 부터 한국까지 갈지 모르겠습니다~~

    항상 화이팅이구요! 건강챙기시구요!

  • profile
    찰리 2010.02.05 15:58

    벌써 9개월이 지났군요! 축하드려요!

    유럽에서는 산후조리가 힘들텐데 우쩨 건강하신지요?

    이완, 이름 멋져요. 이제 트레일러도 끌고 세가족이 다니는건가요?

    이란 자전거 여행 완전 극 추!!

  • ?
    mklove 2010.01.21 10:29

     음... 저 사진들 중에 아기가 등을 밟고 있는 사진을 보니 아저씨 포쓰가..

    ^^ 아들이라고 해도 믿을듯.. 얼굴을 보니.. 살짝 살이 오른것같기도 하고.....

    암튼.. 항상 건강해보여서 참  다행입니다.

    한국서 일을 하고 있지만.. 여행만 생각함 전 가슴이 뛰고.... 미칠것 같습니다..

    그래서 아직도 이렇게 살고 있는중.......ㅋ

    이 열정을 잠재울수 있는 것을 아직도 못 찾아서 큰일입니다.

    암튼... 부러워요... 앞으로도 찰리님에게 좋은일만 더 일어나고 가슴 따뜻한 사람들 많이 만났음 좋겠어요.. ^^

    화이팅~~ 

  • ?
    야구선수 2010.01.21 13:11
    찰리님 항상 건강하세요!!
  • ?
    최용진 2010.01.21 22:53

    오늘 우연히 방송을 보고,,

     

    여기까지 왔습니다^^

     

    너무 너무 멋집니다..

     

    제가 평생 하고 싶었던 일이었는데,, 대리만족을 느낍니다.

     

     

    특히, 이번 이란편은^^

    10년 전쯤 이란을 다녀왔던 적이 있거든요,,

    새록새록 기억이 나네요,, 정말 친절하던 사람들^^

    버스에서 만나서 친구 되고, 염소 잡아주시고, 직장 안 가시면서 관광 가이드 해 주셨던 분들^^

     

    찰리님,

    건강하시고, 그분의 계획이 여행 안에서 이루어지길 소원합니다. 

  • ?
    ^^ 2010.01.29 13:01

     화이팅 하세요 ^^ 저도 런던에서 터키->시리아->레바논->시리아->요르단->이집트 이렇게 돌았는데

    터키는 물가가 좀 비쌀거에요 다른 나라에 비해서요. 시리아 알레포에서 올리브 비누 사세요 쌉니다. 냄새는 역해도 100%올리브 니까 몸에 좋아요. 그리고 다마스커스에 가면 "살라딘"과 "세례요한의 목"이 묻혀 있는 모스크를 찾아 보세요. 제가 이름을 잃어 버렸는데 (야간에 가면 6-7시이후에 가면 공짜 입니다.) 너무 좋았습니다.

    야간에 그곳에 가서 해맑게 웃는 아이들과 가족끼리 오손도손 와서 이야기 하는거 보구 눈물이 났습니다.

    참 행복해 보여서죠 ^^

    그리고 시리아 다마스커스에서 차로 대략 한시간 거릴는 거리에 우리나라 "JSA" 같은곳이 있습니다. 그곳은 통행증이 있어야 갈수 있는데 제가 여권 가지고 가서 통행증 받았거든요(어디서 받았는지는 제가 잊어 버렸네요). 이스라엘과의 전쟁후 많은 잔해가 그대로 남아있습니다. 그곳 가드가 가이드 해주실꺼에요.(아랍어로...)

     

    거의 약 2년 전에 글남기고 또 남기네요 ^^ 화이팅 하세요...... 

     

  • ?
    멍텅구리 2010.02.04 13:47

    멋져요 멋져^^

    항상 여행을 즐겁게 만들어 가시는 것 보면서 앞으로의

    찰리님 여행에 더 응원하고 싶어진답니다.

    항상 변함없는 모습도 보기좋구요~

    화이팅하세요 /^----------------------^/

     

  • ?
    이동일 2010.02.08 11:05
     찬양아  화이팅   한국오면  꼭좀보자
  • ?
    اس ام اس جدید 2013.12.30 07:50
    i love iran
  • ?
    mohammad 2014.05.07 19:07
    Hi
    I'm an Iranian
    Welcome glad to Iran
?

Season 4 Silkroad [2009.09~2010.02]

  1. Big Puzzle, Central Asia

    한 달 만에 겨우 접하는 인터넷이네요.^^ 모두 정겨운 명절 한가위는 잘 보내셨는지요? 마지막으로 파키스탄 훈자 마을에서 인터넷을 하고 카라코람 하이웨이의 쿤제랍 고갯길을 넘어 9월 26일 중국으로 잘 넘어 갔습니다.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중국에 다시...
    Date2009.10.20 Category키르기스스탄 (Kyrgyzstan) By찰리 Reply55 Views55475
    Read More
  2. Slalom between the 'STANs

    여러분 안녕하세요!^^ 타지키스탄의 수도 두샨베에 도착한지 1주일이 지난 지금에서야 소식을 전하게 되네요. 지난 2월 동남아를 떠나고 나서부터 홈피에 글이 한 달에 한번 업데이트 될까 말까이었는데도 계속해서 관심을 가져주시고 찾아와 주시는 분들...
    Date2009.11.24 Category타지키스탄 (Tajikistan) By찰리 Reply41 Views49342
    Read More
  3. Merry Christmas

    두 달 간의 중앙아시아 투어를 마치고 이란에 입국하였습니다.^^ 키르기스스탄, 타지키스탄, 우즈베키스탄, 투르크메니스탄, 생소하기만 하던 나라의 이름들이 이제 가깝게 느껴지고 푸근한 곳으로 오래 기억될 것 같아요. 두샨베에 도착하기 전부터 앞 브레이...
    Date2009.12.20 Category투르크메니스탄 (Turkmenistan) By찰리 Reply39 Views45004
    Read More
  4. from Mashhad to Tehran, 957km

    이란의 동쪽 끝에서 끝없는 사막을 지나 이틀 전에 이란의 수도 테헤란에 도착하였습니다. 1주일 만에 1000km 가까이 달리니깐 힘들긴 하네요. 이란의 땅덩어리는 넓고 비자는 30일로 제한 되어있어 여유롭게 달리다보면 나중에 터키까지 대중교통을 이용해야 ...
    Date2009.12.31 Category이란 (Iran) By찰리 Reply32 Views42442
    Read More
  5. farewell Iran, heading to Turkey

    모두 2010년으로의 새로운 힘찬 출발을 하셨는지요? 저는 날씨는 무지 추운 지역에서 2010년의 새해를 맞았으나 이란사람들 마음의 온기로 따뜻하고 즐겁게 시작 할 수 있었어요. 30일 동안 한 번도 숙박시설을 이용하지 않았으면서 3~4일에 한 번씩은 꼭 ‘따...
    Date2010.01.12 Category이란 (Iran) By찰리 Reply50 Views66047
    Read More
  6. Asia to Europe, through Anatolia

    Merhaba! 터키에 들어온 지 4주가 다 되어 가는데 이제야 늦은 소식 올립니다. 터키가 땅덩어리는 넓고, 볼 거는 많고, 물가는 비싸고.. 휴 여유가 없더라고요. 동쪽 끝, 이란과의 국경으로 입국해서 어느새 서쪽 끝, 그리스를 마주보고 있는 에게 해에 와있어...
    Date2010.02.05 Category터키 (Turkey) By찰리 Reply61 Views74086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Next ›
/ 1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Copyright © 2002-2012 Charlie's Bicycle Travel All rights reserved
World Citizen Charlie's Bicycle Expedition :: around the world by bike 2007-2014 :: 이찬양

abcXYZ, 세종대왕,1234

abcXYZ, 세종대왕,1234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